김덕훈 내각총리 황해남도의 농업부문 사업을 현지료해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상무위원회 위원이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회 부위원장이며 내각총리인 김덕훈동지가 황해남도의 농업부문 사업을 현지에서 료해하였다.

김덕훈동지는 배천군,연안군,청단군,신원군의 여러 농장에서 알곡생산정형을 구체적으로 료해하면서 도안의 농업부문 일군들이 당의 농업정책관철에서 황해남도가 맡고있는 임무의 중요성을 자각하고 긴장성을 늦춤이 없이 농사작전과 지휘를 보다 책임적으로 할데 대하여 언급하였다.

한해 농사결속에서 중요한 영농공정인 탈곡과 건조,보관 등을 질적으로 하여 한알의 낟알도 허실하지 않도록 하며 가을밀,보리에 대한 비배관리에 힘을 넣어야 한다고 강조하였다.

종자혁명을 틀어쥐고 현실에서 우월성이 확증된 선진적인 영농방법들을 널리 받아들여 알곡소출을 지속적으로 늘이는것과 함께 이상기후현상에 대처하여 관개체계를 정비보강하고 완비하기 위한 사업을 전망성있게 내밀데 대하여 지적하였다.

현지에서 진행된 협의회들에서는 영농물자확보를 비롯하여 다음해 농사준비를 예견성있게 할데 대한 문제,밀,보리작물의 겨울철영양조건보장을 위한 사업을 과학기술적으로 진행할데 대한 문제 등이 토의대책되였다.

한편 김덕훈동지는 평성합성가죽공장에서 새 제품개발정형을 료해하고 해당한 대책을 강구하였다.

저작권 2022 ©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민주조선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