뜻깊은 사연을 전하는 사적물

 

기관단총

 

조선혁명박물관에는 위대한 수령님께서 항일혁명투사 김책동지에게 수여해주신 기관단총이 전시되여있다. 

뜻깊은 사적물을 바라볼 때면 해방된 조국을 보위하는데 필요한 무기는 우리자체의 힘으로 만들어내야 한다고,어떻게 하나 자체의 힘으로 만들어내겠다는 굳은 각오와 애국적열성만 있으면 기관단총보다 더 복잡하고 발전된 무기도 능히 만들수 있다고 하시며 로동자,기술자들에게 힘과 용기를 안겨주시던 위대한 수령님의 음성이 들려오고 수령님께서 첫 기관단총을 가슴에 안은 항일의 투사들과 함께 찍으신 추억깊은 사진이 가슴뜨겁게 어려온다.

 

무기수여탁

 

조선혁명박물관에는 위대한 장군님께서 인민군부대들을 현지시찰하시면서 리용하신 무기수여탁이 전시되여있다. 

조국수호의 사명감으로 심장을 불태우시며 인민군부대들을 찾고찾으신 위대한 장군님께서는 자동보총과 쌍안경을 인민군군인들에게 안겨주시며 일당백의 용맹을 남김없이 떨쳐가도록 고무격려해주시였다.

오늘도 사적물은 끊임없는 군령도의 길을 이어가시며 인민군대의 전투력강화를 위해 크나큰 심혈과 로고를 바치신 위대한 장군님의 불멸의 업적을 길이 전하고있다.

 

목 선

 

이 사적물은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 서남전선의 최대열점지역에 위치한 섬방어대들을 현지시찰하시고 돌아오시면서 리용하신 15hp목선이다. 

주체101(2012)년 8월 어느날 27hp의 작은 목선을 타시고 장재도와 무도에 헌신의 자욱을 수놓으신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조국의 방선을 지켜선 섬초병들에게 크나큰 믿음과 사랑을 안겨주시고 섬을 떠나시였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를 모신 목선이 포구에 도착하였을 때는 썰물때여서 배가 채 기슭에 닿지 못하였다.

수행성원들이 어찌할바를 몰라하는것을 보신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일없다고 하시며 15hp목선을 리용하여 뭍에 오르시였다.

 

글 및 사진 본사기자

저작권 2022 ©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민주조선사